본문 바로가기
일상 Daily life

코로나맵과 현재상황

by 사용자 미스터복 2020. 2. 2.

코로나맵과 현재상황

신종 코로나

현재 시점에서 우한 폐렴 12번째 확진자까지 나온 상황이다. 앞으로 이 수치가 더욱 증가할 것으로 생각된다. 많은 국민들이 불안에 떨고 있다. 특히 확진자들이 돌아다닌 동선을 파악해서 그곳을 되도록 피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이러한 확진자 동선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지도가 만들어졌다고 한다. 바로 코로나맵이다.

코로나맵과 현재상황

신종 코로나

정부에서 만들었다고 생각했지만 아니었다. 코로나맵을 만든 것은 바로 20대 대학생이다. 대학생이 만든 온라인 지도 코로나맵이 화제가 되고 있다. 오픈 스트리트맵 이라는 오픈소스를 기반으로 만들어졌으며 pc와 모바일에서 모두 확인할 수 있다고 한다.

 

 

아무래도 화제가 된 이후부터 트래픽 초과로 인해 접속이 조금 어려운 부분이 있다. 이 코로나맵에 어떤 기능들이 있는지 살펴보자. 

신종 코로나

코로나맵을 통해 지도를 한눈에 확진자들의 동선을 파악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동그라미 부분을 클릭해보면 몇 번째 확진자 인지도 나타나 있고 어느 병원에서 격리 조치 중인지에 대한 내용도 나오고 있다. 한편 이 코로나맵을 만든 대학생은 국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는데 도움을 주고 싶었다고 밝혔다.

신종 코로나

또한 이번 코로나맵을 제작한 동기는 순수한 마음으로 제작을 한 것 같다. 그는 인터뷰를 하면서 확인된 정보들을 토대로 하되 사용자들이 편하게 궁금한 정보를 볼 수 있는 사이트를 만들고 싶었다고 밝혔다.

 

 

신종 코로나

이번 신종 코로나 사태로 사람들이 다들 불안해 하고 있고 유튜브 등 많은 소셜미디어에서 오히려 공포를 조성하는 정보들이 많다고 생각해 직접 코로나맵을 만들게 됐다고 제작 동기를 밝혔다. 그는 1년 6개월 전 프로그래밍을 독학으로 처음 배웠고 이번 코로나맵을 만드는 데는 하루가 걸렸다고 한다. 

신종 코로나

코로나맵을 일반인이 만들었다는 소식에 대해 정부는 그동안 무엇을 했느냐는 비판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는 상황이다. '학생이 하는 걸 정부는 왜 못하냐' '정부의 무능함에 얼마나 답답했으면..' '일반인이 만드는 동안 나라에선 뭐했냐'라는 등의 비판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신종 코로나

다만 현 정부에 대한 옹호 여론 주장에 따르면, 코로나맵 자체가 정부가 제공한 정보를 토대로 만들었다고 한다. 즉 질병관리본부나 보건복지부 사이트에 들어가면 자세한 관련 정보들을 알 수 있다고 한다.

 

하지만 양쪽 모두 확인해본 결과 한눈에 직관적으로 동선을 파악할 수 있는 것은 확실히 코로나맵이 더욱 정확한 것으로 보인다. 많은 국민들을 위해 이런 맵을 만들 생각을 한 대학생은 칭찬받아야 한다고 생각된다. 

감염자의 이동경로를 알려주는 코로나맵을 통해 어느 지역이 심각한지 알아보자. 서울 주변에서 이동루트가 많이 보인다. 몇 번째 확진자가 어디를 다녀갔는지 접촉한 인원은 몇 명인지 동선과 함께 확인해 볼 수 있다.

 

최종 격리된 병원도 확인 가능하며 확진자가 늘어날 때마다 업데이트가 된다. 대한민국 현재 상황은 2020.02.01 21시 기준 확진자 12명, 유증상자 359명, 격리 해제 289명, 격리 중 70명이다. 

신종 코로나 전과 후

미국에서는 어제, 오늘 트럼프 정부에서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에 있어서 국가 비상으로 선포했다. 백악관이 중심이 되어 대부분 메이저 공중파 뉴스를 통해 정확한 데이터를 알리고 심각성 및 예방에 주력하고 있다.

 

그의 반해 대한민국은 심각성을 정부도, 뉴스도, 포털 사이트도, 잘 알리고 있지 못한 것 같다. 일례로, 지금 현재 네이버 검색 순위  1위는 '진서연'입니다. 

 

중국에서는 코로나로 인해서 마스크를 쓰고 있는 사람들도 쓰러져가고 있다. 이것은 실제 상황이다. 가만히 있다가 맥없이 쓰러져버리고 사망하고 있다. 바로 옆 국가인 중국에서 실제 259명이 쓰러져 죽었다.

 

해외에서는 태국, 한국, 일본이 곧 이렇게 될 것 이라고 염려를 하는데 우리나라에서는 심각성 인식이 조금 약한 것 같은 느낌이 든다. 현재 중국 병원들은 난민수용소를 방불케 한다고 한다. 또한 끝이 없는 구급차 행렬로 중국 시민들이 공포에 물들고 있다.

 

 

신종 코로나
신종 코로나

전 세계 유증상자 18,001명, 사망자 259명, 감염국 27개국이다. 감염국 27개국 중에서 유증상자가 중국이 11,791명, 태국이 19명, 일본이 17명, 싱가폴 16명, 홍콩 13명, 한국 12명, 대만 10명, 호주 9명, 말레이시아 8명, 독일 7명, 마카오 7명, 미국 7명, 프랑스 6명, 아랍 에미네이트 4명, 캐나다 3명, 이탈리아 3명, 러시아 2명, 영구 2명, 베트남 2명, 캄보디아 1명, 핀란드 1명, 인도 1명, 네팔 1명, 필리핀 1명, 스페인 1명, 스리랑카 1명, 스웨덴 1명이다. 

신종 코로나

추가로 어제 중국에서 46명이 사망했다. 미국 거대 항공사 3곳, American 항공, Delta 항공, United 항공 중국 취항을 금지한다. 또한 미국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 및 경유 입국자 조사 후 증후 있으면 입국 거부하겠다고 밝혔다.

 

요즘 눈만 뜨면 신종 코로나 소식에 모든 국민들의 눈과 귀가 TV에 쏠려있는 아주 민감한 시기이다. 내가 사는 동네는 확진자가 없는지 그렇다고 하루 종일 뉴스만 보고 있을 수 없는 상황이다. 

신종 코로나

하루빨리 백신이 개발되어 이 상황을 극복했으면 좋겠다. 

 

 

'일상 Daily lif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프리카 돼지 열병  (2) 2020.04.10
2020 벚꽃축제 일정  (31) 2020.02.13
코로나맵과 현재상황  (18) 2020.02.02
치질증상 알아보기  (20) 2020.02.01
겨울에 가볼만한곳 추천  (7) 2020.01.13
설 선물세트 추천 10가지  (11) 2020.01.12

댓글18